CES 2021에 'K-스타트업관' 개설…국내 스타트업 97개사 참여
상태바
CES 2021에 'K-스타트업관' 개설…국내 스타트업 97개사 참여
  • 스타트업엔(StartupN)
  • 승인 2021.01.10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오는 11일부터 14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하는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21에 'K-스타트업관'을 개설한다고 10일 밝혔다.

미국 소비자 기술협회에서 주관하는 CES는 전 세계 최대 규모의 전자제품 박람회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인해 전면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혁신 기술을 보유한 국내 창업기업을 한 곳에서 모아 볼 수 있는 K-스타트업관은 지난해 온라인으로 열렸던 유럽 스타트업 행사 슬러시(SLUSH) 2020에 이어 CES 2021에서도 운영된다.

K-스타트업이라는 국가 브랜드 아래 모인 창업기업 97개사는 시간과 공간의 제약을 넘어 국내 창업기업의 기술과 역량을 전 세계 참관객에게 알리고 보다 더 많은 비즈니스 기회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K-스타트업관에 참여하는 국내 창업기업 97개사는 창업진흥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대구테크노파크 등 10개 지원기관을 통해 각각 선발됐다.

선발된 창업기업의 참가 분야는 건강·웰니스(24개사), 5세대(5G)·사물인터넷(24개사), 로봇·인공지능(15개사) 등이다. 이들 기업은 개별 온라인 부스를 개설해 기업 소개와 영상 등 디지털 콘텐츠를 게재한다.

특히 참여 창업기업 중 루플(Luple), 엠투에스(M2S), 소프트피브이(SOFTPV) 3개사는 CES 혁신상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중기부는 K-스타트업관과 연동되는 별도 홍보 누리집을 구축해 참여 창업기업에 대한 풍부한 정보를 해외 바이어와 투자자 등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김민규 중기부 기술창업과장은 "CES는 전 세계 최대의 시장인 미국에서 대한민국 창업기업의 혁신성을 보여줄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우수한 기술과 역량을 가진 창업기업이 해외 시장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