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ood 합류한 닭고기…최대 유망시장은‘홍콩’
상태바
K-Food 합류한 닭고기…최대 유망시장은‘홍콩’
  • 유인춘 기자
  • 승인 2021.02.18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對홍콩 수출 162.4% 증가, 한국산 점유율도 꾸준히 상승…한류 활용 디지털 마케팅 효과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원장 최용민)이 18일 발표한‘유망품목 AI 리포트 – 닭고기 가공육’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의 닭고기 가공육 수출은 전년 동기대비 59.5% 늘어난 2100만 달러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는 전 세계적으로 가정 간편식(HMR)에 대한 수요 증가와 한류의 영향으로 삼계탕 간편식, 닭가슴살 등의 수출이 크게 늘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됐다.

인공지능(AI)이 주요 58개국의 국내총생산(GDP), 인구, 수입액, 규제 등 9개 지표를 종합해 분석한 결과 우리나라 닭고기 가공육의 수출 잠재력이 가장 높은 시장은 홍콩(88.9점)이었고 이어 싱가포르(88.6점), 일본(88.2점), 미국(86.8점) 순이었다.

홍콩 언론매체에 소개된 한국산 닭고기 관련 보도
홍콩 언론매체에 소개된 한국산 닭고기 관련 보도

홍콩은 미국에 이어 우리나라의 닭고기 가공육 수출이 두 번째로 많은 국가로 2020년에는 전년대비 162.4% 증가한 496만 달러어치를 수출했다. 한국산 점유율도 2016년 0.1%에서 2019년 0.4%로 계속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닭고기 가공육의 기본세율이 0%인 것도 강점이다. 최근 한류 스타들의 닭가슴살 다이어트가 홍콩 언론매체에 소개되며 한국산 닭고기에 대한 시장 선호도가 상승한 것도 긍정적이다.

유망시장 4위에 오른 미국은 우리나라의 닭고기 가공육 최대 수출시장으로 2020년 닭고기 가공육 수출의 28.1%(590만 달러)를 차지했다. 미국의 닭고기 가공육 수입 중 한국산 점유율도 2016년 0.9%에서 2020년 2.1%로 꾸준히 상승하고 있는 점도 높이 평가됐다. 캐나다의 경우 우리 정부가 1996년 캐나다 식품 당국에 삼계탕 수입을 요청한지 24년 만에 최종 합의에 이르며 2020년 첫 수출에 성공, 유망시장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2020년 닭고기 가공육의 국가별 수출 동향(단위 : 천 달러, %)
2020년 닭고기 가공육의 국가별 수출 동향(단위 : 천 달러, %)

무역협회 전보희 수석연구원은 “최근 닭고기 가공육의 수출 증가는 현지 맞춤형 제품 출시, 한류스타 활용 디지털 마케팅 등의 노력이 결실을 거둔 것”이라며 “가정 간편식 수요 증가, 한류 확산 등 빠르게 변화하는 소비자 트렌드에 맞는 수출 지원이 더욱 확대돼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