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혁신 스타트업 40개사‘아마존 런치패드’입점한다.
상태바
국내 혁신 스타트업 40개사‘아마존 런치패드’입점한다.
  • 이재만 기자
  • 승인 2021.02.22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제품 전용 프리미엄 플랫폼 ‘아마존 런치패드’…
작년 입점기업 3개사, 1년 만에 온라인 매출 100만 달러 달성
아마존 런치패드 입점하는 국내 스타트업, 온라인 미팅
아마존 런치패드 입점하는 국내 스타트업, 온라인 미팅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는 22일 ‘2021 무역협회 X 아마존 런치패드 밋업’을 통해 아마존의 마케팅 플랫폼인 ‘아마존 런치패드’에 우리 스타트업 40개사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아마존 런치패드는 혁신제품 전용 프리미엄 마케팅 플랫폼으로 전 세계 수만 개 지원기업 중 단 2.9%만 입점에 성공하는 등 선정 기준이 엄격하고 까다롭지만 일반 아마존 셀링 플랫폼의 4배에 달할 정도로 구매전환 효과가 크다. 선정된 기업들에게는 차별화된 홍보 페이지, 동영상 마케팅, 제품 홍보 및 판매 관련 집중 컨설팅 등 프리미엄 서비스도 1년 간 제공된다.

지난해 협회는 우리 스타트업 30개사의 아마존 런치패드 입점을 지원한 바 있다. 이 중 웰스케어(휴대용 레이저 통증 치료기), 솔티드(골프 스윙 연습용 기기), 3i(스마트폰 영상 촬영용 스마트팟) 등 3개사가 입점한지 1년도 되지 않아 온라인 매출 100만 달러를 달성했다.

아마존 런치패드 입점하는 국내 스타트업, 온라인 미팅
아마존 런치패드 입점하는 국내 스타트업, 온라인 미팅

이와 같은 성과에 올해 모집에는 165개 스타트업이 지원서를 냈다. 아마존 런치패드 본사는 이들 중 자동 세척·살균 기능이 있는 친환경 재사용 텀블러, 노트북·스마트폰·카메라 등 제품별로 다른 배터리 전압에 맞도록 전압을 자동변환해주는 호환용 충전기 등 혁신 제품 라인업을 보유한 40개사를 최종 선정하고 지난 19일부터 온라인으로 입점 절차 및 지원내용, 제품에 대한 상세 리뷰 등을 진행하고 있다.

무역협회 박필재 스타트업글로벌지원실장은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운영 경험을 갖춘 아마존 런치패드와 손잡고 ‘제2의 영주 호미’가 될 국내 혁신 스타트업의 발굴과 해외 진출, 성장을 앞으로도 계속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