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창조경제혁신센터, 4년 연속 예비창업패키지 주관기관 선정
상태바
포항창조경제혁신센터, 4년 연속 예비창업패키지 주관기관 선정
  • 김혜경 기자
  • 승인 2021.04.05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비창업패키지를 통해 청년 및 장년 에비 창업자에게 최대 1억원의 창업 자금과 창업 지원
포항 CHANGeUP GROUND(스타트업 공간) 조감도(2021년 6월 준공 예정)
포항 CHANGeUP GROUND(스타트업 공간) 조감도(2021년 6월 준공 예정)

포항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김근환)는 4년 연속 ‘예비창업패키지 지원사업’의 주관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포항창조경제혁신센터는 포스코가 운영하는 전국 최초 ‘민간 자율형 창조경제혁신센터’다.

예비창업패키지는 혁신적인 기술 창업 아이템을 보유한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원활한 창업 사업화를 위한 사업화 자금, 창업 교육, 멘토링 등을 지원하는 중소벤처기업부 사업이다. 포항창조경제혁신센터는 올해 예비창업패키지를 통해 총 10명(만 39세 이하 청년 6명, 만 40세 이상 중장년 4명)의 예비창업자를 선발한다.

역량 강화 교육 16시간, 심화 교육 16시간, 총 32시간의 참여자별 맞춤 창업 교육과 50명의 창업·경영 전문가 전담 멘토의 멘토링, 스타트업 페스티벌, 모의 IR, 포스코 IMP 등 다양한 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최대 1억원(평균 5100만원)의 사업화 자금을 지원하고 단계별 사업화 지원, 판로 지원, 네트워크, 투자 연계 등 창업 지원 프로그램 제공과 졸업 후에도 ‘범포스코 벤처 기업’풀에 소속돼 포스코의 후속 지원이 가능하다.

접수 기간은 4월 19일까지이며, 신청은 K-Startup을 통해 온라인으로 가능하다. 접수 시 주관 기관을 ‘포항창조경제혁신센터’로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김근환 센터장은 “센터가 보유한 인프라와 노하우를 바탕으로 여러 아이디어와 기술을 가진 예비창업자의 든든한 지원자가 되겠으니 전국의 우수한 예비창업자의 많은 신청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창조경제혁신센터는 포스코가 구축 중인 ‘벤처 밸리’ 안에 올 6월 준공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되고 있는 스타트업 공간 ‘포항 CHANGeUP GROUND’에 입주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