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배수지X강한나, 남남이 된 자매…살벌한 기 싸움
상태바
'스타트업' 배수지X강한나, 남남이 된 자매…살벌한 기 싸움
  • 스타트업엔(StartupN)
  • 승인 2020.10.17 2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스타트업' 방송 화면 캡처

'스타트업' 배수지와 강한나의 과거가 밝혀졌다.

17일 오후 첫 방송된 tvN 새 주말드라마 '스타트업'(극본 박혜련/연출 오충환)에서는 서달미(배수지 분)와 원인재(강한나 분), 한지평(김선호 분)의 과거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스타트업 강연에 온 서달미는 다른 사람의 마이크를 빼앗아 자신을 소개했다. 그러자 원인재는 당황했고 한지평은 눈을 반짝였다. 서달미는 원인재에게 "이기적인 선택은 없었냐"면서 원인재를 서인재라고 불렀다. 원인재는 "속물적인 선택이었지만 절박한 선택이었다"라고 답변했고, 자기 이름은 서인재가 아닌 원인재라고 덧붙였다.

15년 전 서달미(허정은 분)와 원인재(이레 분)는 자매였다. 두 사람의 부모인 차아현(송선미 분)과 서청명(김주헌 분)은 사업을 하려는 남편 서청명 때문에 싸웠다. 자매는 퇴사하려는 아빠를 말리고 이혼을 막기 위해 아빠의 회사에 찾아갔다. 회의실에 숨어있던 자매는 서청명이 회사에서 당하는 수모를 목격하고 말았고, 차아현을 설득하려고 했다. 그러나 자신을 무시하는 말을 들은 서청명은 이혼을 결심했다. 그렇게 자매는 남이 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