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학교재단, SK C&C 등과 함께 청년 장애인 ICT 교육 및 채용
상태바
행복한학교재단, SK C&C 등과 함께 청년 장애인 ICT 교육 및 채용
  • 김혜경 기자
  • 승인 2020.12.02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IAT, SK C&C 등 유수 ICT 기업 12곳 참여하는 교육형 채용 프로그램
2020년 수료생 36명 가운데 33명(91.7%) 취업 성공
전국 참여자를 위한 기숙사 및 코로나19 대응 개인 노트북 지급

행복한학교재단은 SK C&C 등과 함께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청년 장애인을 교육하고, 유수의 관련 기업에 채용까지 돕는 2021년도 씨앗(SIAT, Smart IT Advanced Training) 프로그램 참가자를 모집한다.

2017년부터 진행되고 있는 SIAT 프로그램은 총 103명 가운데 91명의 취업을 성사시켰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청년들이 취업난을 겪는 상황에도 36명 가운데 33명이 취업에 성공하며 프로그램 진행 이래 가장 높은 연간 취업률(91.7%)을 달성했다.

올해 SIAT 프로그램에는 △디포커스 △씨에스피아이 △알앤비소프트 △SK건설 △SK인포섹 △SK C&C △엠아이큐브솔루션 △윈스 △포스코 ICT △하나금융TI △한미헬스케어 △행복ICT(가나다순) 12곳 업체가 참여해 명실상부 국내 대표 장애인 ICT 전문가 취업 등용문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SIAT 프로그램 참가자들이 소프트웨어 교육을 받고 있다
SIAT 프로그램 참가자들이 소프트웨어 교육을 받고 있다

프로그램은 참여 기업의 채용 수요에 따라 빅데이터 분석가, 소프트웨어 개발자, 정보보안전문가, 경영 사무지원 총 4개의 반으로 약 6개월에 걸쳐 판교 테크노밸리에 있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경기맞춤훈련센터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교육비는 전액 무료이며 특히 올해는 전국에서 오는 참여자를 수용하기 위해 통학 차량과 기숙사를 제공하고, 교육 외 시간에도 사용할 수 있는 별도의 노트북을 제공할 예정이다.

교육은 분야별 기초 과정부터 진행되며 직장 내 커뮤니케이션 능력, 모의 면접 등 채용에 필요한 다양한 교육이 실시된다. 특히 SK C&C 임직원들은 사회성 교육에 참여하고, 실전 같은 모의 면접 진행에 도움을 주면서 청년 장애인들의 멘토 역할을 하고 있다.

올해 SIAT 프로그램에 참여한 임모(25세, 시각장애)씨는 “대학 때 교양 수업을 통해 IT 프로그램을 잠시 다뤘을 뿐이었다”며 “기초부터 심화 과정까지 SIAT의 소프트웨어 교육을 성실히 수행해 SK C&C 취업에 성공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SIAT 프로그램을 담당하는 행복한학교재단 송성호 사무국장은 “해마다 SIAT 프로그램의 참여 기업 수준과 배출되는 청년 장애인의 IT 역량이 향상되면서 취업률도 증가하고 있다”며 “올해도 청년 장애인의 디지털 ICT의 꿈을 실현하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올해 SIAT 프로그램의 신청 마감 기한은 12월 11일 오후 6시까지다. 신청자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장애인 고용포털사이트 워크투게더 내 교육훈련정보의 1056번 게시물을 통해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또 행복한학교재단 유튜브 채널에서는 SIAT 프로그램을 통해 취업한 수료생의 생생한 인터뷰를 확인할 수 있다. 이번 프로그램의 관련 상세 문의는 이메일 또는 유선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