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글로벌 지향의 액셀러레이터와 함께 성장할 정보통신기술(ICT) 스타트업 모집
상태바
2021년 글로벌 지향의 액셀러레이터와 함께 성장할 정보통신기술(ICT) 스타트업 모집
  • 유인춘 기자
  • 승인 2021.05.06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2021년 ‘K-Global 액셀러레이터 육성사업’에 참여할 6개의 액셀러레이터를 선정하고, 선정된 액셀러레이터들로부터 향후 5~6개월 동안 상담(멘토링), 사업화 및 기술지원, 초기투자, 네트워킹, 시연회 등을 지원받아 세계 진출에 함께 할 창업·벤처기업을 5월 10일(월)부터 모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6개 액셀러레이터는 ▲서울대학교 기술지주, ▲씨엔티테크, ▲엔피프틴파트너스, ▲와이앤아처, ▲요즈마그룹코리아, ▲케이액셀러레이터이며, 액셀러레이터 별로 각각 8개 내외의 창업·벤처 기업을 모집·지원할 계획이다.

액셀러레이터별 ICT 창업·벤처기업 모집 계획(
액셀러레이터별 ICT 창업·벤처기업 모집 계획

‘K-Global 액셀러레이터 육성사업’은 정보통신기술 분야에 특화된 창업기획자의 세계화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유망 정보통신기술 창업·개척기업(벤처기업) 의 발굴, 육성 및 투자유치 활동 등 액셀러레이팅 전반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동 사업은 ‘14~`20년까지 7년간 총 39개의 액셀러레이터를 선발·지원하였으며, 액셀러레이터를 통해 같은 기간 322개의 유망 정보통신기술(ICT) 창업·벤처기업을 발굴하여 육성하였다.

선정된 액셀러레이터는 3억 원의 정부지원금과 1억 원의 자체재원을 활용하여 정보통신기술 혁신기술을 보유한 창업·개척기업(벤처기업)의 세계 진출에 필요한 해외 창업 학술회의(컨퍼런스) 참가, 해외 동반자(파트너) 발굴·협력 등의 활동을 통해 세계 창업기획자로서의 역량을 강화하게 된다.

또한, 액셀러레이터는 사업비와 별도로 총 1.5억 원 이상을 보육한 창업·개척기업에 초기투자하며, 엔젤투자자, 벤처캐피탈 등의 후속투자 유치 연계도 지원한다.

한편, K-Global 액셀러레이터 사업은 해외 투자유치 등 세계(글로벌) 성과를 높이기 위해 올해부터 창업기획자가 보육하는 창업·개척기업 대상을 기존 예비창업자 및 초기창업기업(3년 이내)에서 7년 이내의 창업·개척기업벤처기업까지 확대하여 운영하며, 선발된 창업·벤처기업에게는 본투글로벌센터의 글로벌 스타트업 로드쇼,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에서 추진하는 K-Global@ (기업설명회, 수출·투자상담회) 참여 등 다양한 해외투자 지원사업의 혜택도 제공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이승원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정부의 지속적인 K-Global 창업기획자 사업을 통해, 정보통신기술 특화 액셀러레이터의 세계(글로벌) 지원 역량을 강화하고, 정보통신기술 창업·개척기업의 고성장과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하여 국내 정보통신기술 창업생태계를 활성화시킬 계획이다.” 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