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생, 가장 취업하고 싶은 업계·직무는?…"IT인터넷·마케팅"
상태바
취준생, 가장 취업하고 싶은 업계·직무는?…"IT인터넷·마케팅"
  • 스타트업엔(StartupN)
  • 승인 2020.02.14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T인터넷' 업계, '마케팅' 직무의 취업을 희망하는 취업준비생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와 알바몬은 지난 5~11일 취업준비생 986명을 대상으로 '올해 취업을 준비하는 업계'(복수응답)에 대해 조사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23.8%(응답률)가 IT인터넷 업계라고 답했다고 14일 밝혔다.

이어 식음료/외식 20.8%, 문화예술 20.2% 업계 순이었다.

취업을 준비하는 업종은 전공계열별로 뚜렷한 차이를 보였다.

경상계열 전공자 중에는 '금융' 업계 취준생이 35.1%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IT인터넷(27.0%), 유통물류(25.2%), 문화예술(18.0%) 업계 등 순이다.

이공자연계열 전공자 중에는 IT인터넷 업계를 희망하는 취준생이 32.9%로 가장 많았고 전기전자(19.9%), 바이오/제약(16.1%), 식음료/외식(13.4%) 등이 뒤를 이었다.

인문계열 전공자 중에는 '문화예술' 업계 취업을 준비하는 취준생이 26.3%로 가장 많았다. 이어 교육(24.9%), 식음료/외식(24.6%), IT인터넷(21.0%) 업계 등 순이었다.

사회과학계열 전공 취준생도 문화예술 업계(32.8%) 취업을 가장 많이 희망했다. 다음으로 사회복지(27.9%), 식음료/외식(25.4%) 업계 등 순이다.

예체능계열 전공자 중에는 식음료/외식(29.4%) 업계를 희망하는 취준생이 다수였다.

직무 중에는 마케팅 직무의 취업을 준비하는 취준생이 24.5%로 가장 많았다. 이어 인사총무(23.3%), 생산/기술/현장직(21.0%), 연구개발직(19.3%) 등 순이었다.

변지성 잡코리아 팀장은 "밀레니얼 세대인 올해 취업준비생들은 공통적으로 IT인터넷 업계에 관심이 높고 능통하며, 새로운 미디어와 트렌드에 민감한 특징이 있는데 취업을 준비하는 업직종도 이러한 경향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