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먹거리창업센터 스타트업 해외진출 집중지원
상태바
서울시, 먹거리창업센터 스타트업 해외진출 집중지원
  • 스타트업엔(StartupN)
  • 승인 2020.02.19 0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1월 1일부터 서울시민이면 누구나 '시민안전보험' 자동가입

서울시는 올 한해 경쟁력 있는 서울먹거리창업센터 입주기업이 해외시장에 진출하는 것을 목표로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집중한다고 19일 밝혔다.

서울먹거리창업센터는 최근 3년 동안 푸드테크 혁신 스타트업 70개를 졸업시키고 지난해 매출 230억과 투자유치 44억원을 달성하는 등 성과를 내고 있다.

특히 올 1월 졸업한 감자전문기업인 록야㈜는 지난해 100억원의 매출을 달성하는 등 청년 농업벤처에서 농식품 분야 스타기업으로 성장 중이다.

시는 보다 많은 스타트업이 체계적인 보육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현재 연간 50개사가 입주 가능한 공간을 70개사가 입주 가능하도록 확대해 운영할 계획이다.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기업의 사업화 비용을 절감하고, 제품 개발 기간을 단축해 더 많은 먹거리창업센터의 제품을 해외 시장에 선보이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