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 관광분야의 유망한 스타트업 모집공고
상태바
한국관광공사, 관광분야의 유망한 스타트업 모집공고
  • 유인춘 기자
  • 승인 2020.04.27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27.~5.24. 모집, 사업화자금 및 교육, 컨설팅 등 다양한 프로그램 지원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는 관광 스타트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 중인 관광분야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에 참여할 유망한 스타트업 30개를 4월 27일부터 5월 24일까지 모집한다.

액셀러레이팅(accelerating) 프로그램이란, 기업의 성장을 가속화하기 위한 초기 투자, 네트워킹, 판로개척, 멘토링, 교육을 아우르는 민간 투자 연계형 전문 보육 지원 프로그램을 말한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지난 3월 ‘관광 엑셀러레이터 공모’를 통해 선정된 총 3개의 엑셀러레이터(벤처스퀘어, 와이앤아처, 씨엔티테크)의 주도로 진행될 예정으로, 각 엑셀러레이터는 본연의 장점을 잘 활용할 수 있는 스타트업 10곳을 선정하게 된다.

▴벤처스퀘어(대표 명승은)는 팁스(TIPS) 운영사로서 기술기반 기업 대상 팁스 연계 투자 및 추천이 가능하고, 자체 스타트업 전문 미디어를 보유하고 있어 보육기업에 대한 체계적인 홍보마케팅이 가능하다.

▴와이앤아처(대표 신진오)에서는 로컬 관광기업 활성화에 관심을 가지고 지역 기업을 중점적으로 모집하며, 선정기업 대상 ‘시장 실증화 프로그램’과 ‘글로벌 진출 초기 지원’ 등의 특화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씨엔티테크(대표 전화성)는 테크기업에서 출발하여 액셀러레이팅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한 기술선도기업인 만큼 엔지니어 매칭을 통한 보육기업의 기술 고도화지원 등이 가능하며, 관광과 ICT 융복합기업에 특히 중점을 두어 모집 예정이다.

선발된 30개 기업을 대상으로는 사업화자금 5,000만 원 지원과 교육· 컨설팅, 멘토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제공되며, 특히 프로그램 운영 기간 중 우수기업으로 선발되면 담당 액셀러레이터로부터 최대 2억 원의 직접 투자도 받을 수 있다.

또한, 공사가 보유하고 있는 관광산업 관련 네트워크, 빅데이터 및 지식인프라 등을 활용한 관광 특화 프로그램 참여가 가능하다.

한편,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공사는 올해부터 기존 예비·초기 단계 창업지원 뿐만 아니라 성장단계에 있는 관광기업을 대상으로 스케일업 지원 사업을 강화한다. 관광분야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기업에 대해서는 ‘관광 플러스팁스’와 ‘관광 선도기업 육성’ 등 다양한 후속 사업을 추진해 기업의 특성 및 성장단계에 맞춘 체계적이고 차별화된 관광기업육성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스케일업(Scale-up)은 최근 3년간 연평균 매출증가율 20% 이상 또는 최근 3년간 연평균 고용증가율 20% 이상인 고성장 기업을 의미하며, 경제와 고용창출을 견인하는 요소로 인정되어 여러 나라에서 정부차원의 스케일업 지원책을 실시하고 있다.

한국관광공사 안덕수 관광기업지원실장은 ”관광 액셀레이팅 사업은 공사와 민간 투자기관이 공동으로 국내 관광업계의 디지털 전환과 스케일업을 집중 지원하기 위해 도입 되었다“라며, “코로나19로 관광 산업 전반의 침체 상황에서 관광기업들이 새롭게 도약하는 기회가 될 수 있도록,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유망한 관광 스타트업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라고 밝혔다.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참가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공사 관광기업지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