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00원부터 70만원까지"…이마트24, 가성비·명품와인 다 잡는다
상태바
"9900원부터 70만원까지"…이마트24, 가성비·명품와인 다 잡는다
  • 스타트업엔(StartupN)
  • 승인 2020.05.31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24는 9900원 와인부터 70만원대 명품 와인까지 판매하며 와인 수요잡기에 나선다고 31일 밝혔다. 편의점에서 와인 구매가 일상화되면서 와인의 고객 수요가 다양해지고 있기 때문이다.

먼저 이마트24는 6월 한 달간 식사 중 메인이 되는 음식과 함께 곁들이는 테이블 와인 '라 크라사드 까베르네 쉬라'를 9900원에 선보인다.

6월 이달의 와인으로 선정된 라 크라사드 까베르네 쉬라는 까베네 쇼비뇽과 쉬라가 각각 50%씩 블렌딩 된 레드와인이다. 오크통에서 숙성시킨 바닐라향과 과일향의 조화가 특징이며 스테이크 등 각종 육류 요리와 곁들여 마시기 좋다.

이 와인은 지난해 프랑스와 독일 등에서 열린 국제 와인 콩쿠르에서 금메달을 수상한 와인으로도 알려져 있다.

이와 함께 70만원대 고가 와인도 판매한다. 이마트24는 와인포인트 앱을 통해 다음달 1일 오전 9시부터 2일 오후 1시까지 70만원짜리 '베가 시실리아 우니꼬 2009' 3병과 9만5000원짜리 '투핸즈 벨라스 가든 바로사 쉬라즈 2017' 60병을 한정 판매한다.

베가 시실리아 우니꼬는 국내에 연간 약 300병 수입되는 진귀한 와인으로 '스페인의 로마네 콩티'로 불린다. '우니꼬'는 스페인어로 유일하다는 뜻으로 스페인의 최고급 포도원인 베가 시실리아에서 포도 작황이 좋은 해에 한해서만 양조하는 와인이다.

양조 후 10년 이상 숙성시킨 다음 출고되기 때문에 스페인 내에서도 대기 리스트를 작성할 만큼 구하기 어렵다.

투핸즈 벨라스 가든 바로사 쉬라즈는 와인 평론가 로버트 파커로부터 최고의 와인 메이커라고 극찬을 받은 투핸즈 와이너리에서 생산하는 와인이다. 쉬라즈 대표 산지인 남호주 바로사 벨리에서 수확한 쉬라즈 100%를 사용한 와인으로 양갈비 구이, 스테이크 등 풍미가 진한 육류요리와 어울린다. 10~15년 숙성 후 마셔도 좋다.

손아름 이마트24 주류 바이어는 "가성비 좋은 와인부터 최고급 희귀 와인까지 편의점에서 보다 쉽게 와인을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편의점 와인 고객의 니즈에 맞춘 차별화된 상품과 행사를 지속 선보일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마트24가 최근 2년간 와인 매출을 분석한 결과 5월 기준 올해 와인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14%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1월부터 5월까지 O2O(온·오프라인 연계)서비스 이용 건수도 2019년 주문 건수 대비 320% 증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