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리플러스, 국내 취약계층 위한 의류 2700여벌 글로벌쉐어에 전달
상태바
두리플러스, 국내 취약계층 위한 의류 2700여벌 글로벌쉐어에 전달
  • 이재만 기자
  • 승인 2020.07.01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리플러스가 기증한 의류가 행정복지센터에 전달되고 있다

두리플러스(대표 김석웅)는 국내 취약계층을 위한 의류 2700여벌을 글로벌쉐어(대표 고성훈)에 전달했다.

글로벌쉐어는 6월 한 달간 군포시청을 비롯한 22곳 시청과 행정복지센터를 직접 방문해 기증받은 의류를 전달했으며 의류는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다시 각 지역 소외계층에 전달됐다.

행정복지센터 측은 의류가 모두 개별 포장됐고 디자인이나 재질도 우수해 받는 분들이 행복해하는 것을 보며 뿌듯한 마음이 들었다고 감사 인사를 밝혔다.

고성훈 글로벌쉐어 대표는 “기업의 사회공헌활동은 정말 중요한 사항으로 이렇게 소외계층을 위한 지속적인 나눔을 실천하는 두리플러스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기업으로부터 기증받은 후원 물품 배분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두리플러스는 4월에도 저개발국가 취약계층을 위해 의류 1000여벌을 기부한 바 있으며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고자 국내 소외계층을 위해 추가로 의류 2700여벌을 기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