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래전략사업화센터, 여성가족부 ‘가족친화 우수기업’ 선정
상태바
다래전략사업화센터, 여성가족부 ‘가족친화 우수기업’ 선정
  • 이재만 기자
  • 승인 2020.12.14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가정 양립을 위한 다양한 가족 친화 복지 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해
출산 및 양육 지원, 유연근무제 시행, 임직원 여가 생활 지원 등으로 높은 평가받아
다래전략사업화센터가 가족친화 인증 기업으로 선정됐다
다래전략사업화센터가 가족친화 인증 기업으로 선정됐다

기술 매니지먼트 다래전략사업화센터(대표이사 배순구, 김정국)가 여성가족부가 주관하는 ‘2020년 가족친화 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가족친화인증’은 △자녀출산 및 양육지원 △유연근무제도 △가족친화직장문화조성 등 근로자가 일과 가정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도록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기업과 공공기관에 부여되는 인증 제도이다.

다래전략사업화센터는 임직원들의 근무 만족도를 높이고, 일과 가정 생활의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다양한 가족 친화 복지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산전 후 휴가 및 육아 휴직을 지원하고 있으며, 여성뿐 아니라 남성 직원도 자유롭게 출산·육아 휴직 제도를 이용 할 수 있게 해 아빠들의 육아 참여를 장려하고 있다. 또한 경력단절 여성들을 적극 채용하고, 임신·육아 기간 중 근로시간 단축제도를 운영하는 등 워킹맘이 만족하고 근무할 수 있는 건강한 근로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또한 임직원들의 화목한 가정생활을 위해 문화·여가 생활 관련 지원도 아끼지 않고 있다. 근로자 휴가 지원 사업을 통해 국내 여행 경비를 지원하고 있으며, 사내 이벤트를 통해 문화생활비를 제공하고 있다.

이 밖에도 유연근무제를 통해 장거리 출퇴근자나 자녀를 둔 근로자가 각자 가정 상황에 맞춰 출퇴근할 수 있게 했고, 매주 수요일 정시퇴근제를 도입해 일과 삶 사이 균형을 꾀할 수 있도록 했다.

다래전략사업화센터 배순구 대표는 “일하는 것만큼 쉼의 의미도 중요해진 요즘, 가족 친화적인 경영 체제를 구축함으로써 임직원의 만족감과 근무 효율성을 높이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임직원과의 끊임없는 소통을 통해 건강하고 모범적인 직장 환경을 조성하는 데 힘쓸 것”이라 밝혔다.

다래전략사업화센터는 ‘특허법인 다래’에서 분사한 IP(지식재산) 컨설팅 및 액셀러레이팅 전문 법인으로, 중소벤처기업부, 산업통상자원부 등으로부터 공인 전문기관 자격을 취득하며 다양한 기술 매니지먼트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