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청소년 ESG 리더 양성하는 '그린 클래스' 실시
상태바
LG화학, 청소년 ESG 리더 양성하는 '그린 클래스' 실시
  • 김혜경 기자
  • 승인 2021.06.07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화학이 청소년들에게 교육 콘텐츠를 통한 지속 가능한 환경의 중요성 알리기에 나선다.

LG화학은 7일 기아 대책 및 환경부 산하 국가환경교육센터와 손잡고 전국 초·중·고등학교 등에 환경 교육을 지원하는 '그린 클래스' 프로그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그린 클래스는 LG화학의 온라인 멘토링 프로그램 '라이크 그린(Like Green)'에 참여한 청소년 환경 지킴이와 대학생 멘토단이 학습한 내용을 양질의 콘텐츠로 가공해 전국 학생들이 비대면으로 교육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전국 초·중·고등학교 및 방과 후 교실, 돌봄 기관 등 그린 클래스 교재를 활용해 온택트 환경 교육 진행을 희망하는 교사는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신청 기간은 30일까지며 Like Green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신청 교사에게는 총 12차시의 환경 교육 영상과 교사용 강의 지도안, 과학 및 환경 이론을 청소년 눈높이에 맞춘 학생용 워크북 등을 파일로 제공한다.

LG화학, 청소년 ESG 리더 양성하는 '그린 클래스' 실시
LG화학, 청소년 ESG 리더 양성하는 '그린 클래스' 실시

교육 과정은 녹색의 지구를 의미하는 G.R.E.E.N의 이니셜을 따라 ▲글로벌 온난화(Global Warming) ▲리사이클링(Recycling) ▲에너지(Energy) ▲생태계(Eco system) ▲차세대 기술(Next-generation Technology) 등 5개 영역으로 구성돼 있다.

한편 3천여 권 교육용 워크북을 제공한 지난 사전 신청 기간에만 두 배가 넘는 인원이 몰리며 교육 현장의 뜨거운 반응이 이어졌다. 이에 LG화학은 그린 클래스 교재를 디지털 파일로 전환해 모든 신청 기관에 교육 혜택을 제공키로 했다.

LG화학 대외협력총괄 박준성 전무는 "청소년들이 그린 클래스를 통해 ESG를 비롯한 환경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청소년의 눈높이에 맞는 교육 콘텐츠로 교육기관에도 도움을 드릴 수 있기를 바란다"며 "향후에도 청소년 대상의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글로벌 화학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