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안도현 시인의 '이른 봄날'과 매화꽃
상태바
[포토] 안도현 시인의 '이른 봄날'과 매화꽃
  • 유인춘 기자
  • 승인 2020.02.13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도에는 매화꽃이 만개했다. 안도현 시인의 이른 봄날과 매화꽃

이른 봄날 - 안도현

이른 봄날, 앞마당에 쌓인 눈이

싸묵싸묵 녹을 때 가리

나는 꼭 그러쥐었던 손을 풀고

마루 끝으로 내려선 다음,

질척질척한 마당을 건너서 가리

내 발자국 소리 맨 먼저 알아차리고

서둘러 있는 힘을 다해 가지 끝부터 흔들어 보는

한 그루 매화나무한테로 가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